'남자골프웨어'에 해당되는 글 3건

  1. 남자 골프웨어 챌린저 스트릿 스타일 브랜드 후기
  2. 와이드앵글 W.ICE 남자 여름 냉감 골프웨어 라운딩 착용 후기
  3. 여름 라운딩 필수아이템 와이드앵글 W.ICE 남성 골프웨어


최근 골프를 즐기는 연령대가 낮아지면서 골프장에서 보이는 의류 스타일이 다소 달라지기는 했으나 아직도 주요 브랜드 위주로 보여지는 것은 다름이 없었다. 새로운 스트릿 스타일의 브랜드인 골프웨어 챌린저 후기를 정리해본다.

스트릿 스타일의 브랜드이다보니 제품을 처음 보면 기존의 골프웨어와 완전히 다른 느낌을 받을 수 있다. 편안함을 기본으로 자유로운 느낌이 더해져있다.

 

 

 

 

후디 티셔츠는 Lettering Print Hoodie 모델로 면혼방 기모쮸리 소재의 두툼한 느낌을 받을 수 있다. 지퍼, 전면 하단, 후면에 레터링과 로고 포인트가 더해져있으며, 디테일한 요소를 다양한 곳에서 찾아볼 수 있다.

 

 

 

Garment washing Cargo Pants. 가먼트 워싱 처리가 더해져 자연스러운 컬러감을 주며, 면스판 소재로 신축성이 뛰어나다. 허리는 밴드가 적용되어 편안하게 착용할 수 있으며, 벨트에 거리측정기나 볼 케이스 등을 거치하기 위해 벨트를 착용할 수 있는 고리가 함께 구성되어있다.

 

 

 

 

Arc-C Corduroy Ball Cap. 코듀로이 소재로 빈티지한 느낌을 받을 수 있으며, 여러 곳에 챌린저 로고와 이니셜의 자수 포인트가 더해져있다.

 

 

 

챌린저 제품을 살펴보면 기성 골프 브랜드에서 나오는 골프웨어에 비해 개성있는 디자인과 스트릿 감성이 더해져 MZ 세대의 골퍼들을 사로잡을만한 다양한 요소를 갖추고 있다.

 

 

 

챌린저 골프웨어를 착용하고 필드 라운드를 진행해보았다. 부드럽고 편안한 소재와 신축성이 좋은 덕분에 골프 라운드를 진행하는 것은 물론, 일상 생활 중에도 착용이 가능할 것 같다.

 

 

 

최소 4시간 이상을 걸으며 스윙하게 되는 골프 라운드에서 골프웨어의 중요성은 두말할 나위가 없다. 챌린저 골프웨어와 함께 편안하게 플레이를 할 수 있었다.

 

 

 

다양한 곳에 적용된 포인트 디테일은 골프 라운드를 더욱 편리하게 만들어주었다. 후드티는 매서운 바람을 막아주고, 티셔츠와 포켓에 적용된 다양한 지퍼와 포켓으로 골프 라운드를 진행하면서 필요한 골프공, 골프티, 장갑 등의 물품을 수납하기에 용이했다. 실용성에 있어서도 기성 브랜드 제품에 비해 만족스러웠다.

 

 

 

평소 골프장에서 보는 스타일에 비하면 완전히 다른 느낌의 스트릿 스타일 브랜드로 나만의 개성을 표현할 수 있다.

 

 

 

챌린저 남자 골프웨어와 함께 필드 라운드를 진행해보았는데, 부드럽고 편안한 착용감과 신축성, 골퍼들을 위한 다양한 기능성, 개성있는 스타일까지 더해져 매우 만족스러웠다. 앞으로도 챌린저 골프웨어로 다양한 골프장에서 즐거운 라운드를 진행하게 될 것 같다.

반응형




본격적인 골프 시즌이 시작되었다. 잔디 상태은 최상이지만 그만큼 강력한 햇빛으로 인해 더위는 물론 피부 태닝을 방지하기 위한 대책이 필요하다.

와이드앵글에서 선보이고 있는 W.ICE 시리즈는 냉감 기능성 소재가 적용되어 긴팔이지만 시원하게 사용할 수 있고, 피부가 노출되지 않도록 긴팔로 구성되어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다.

 

 

 

필드라운드를 진행하며 와이드앵글 W.ICE 티셔츠를 착용해보았다. 5월부터 10월까지는 더운 날씨로 인해 반팔을 입자니 피부 태닝이 걱정되고, 긴팔이나 팔토시를 착용할 경우 불편함을 느끼던 편이었다.

 

 

 

W.ICE의 2021년 S/S 시즌 모델은 모델인 홍순상 프로의 HSS 이니셜이 전면에 큼직하게 새겨져있다. 사이즈는 평소 입는 티셔츠 사이즈인 100으로 펴안하게 잘 피팅되는 느낌이다.

 

 

와이드앵글과 HSS 로고가 양각으로 후면 카라와 여러 부분에 부착되어 디자인 포인트를 더해주고 있다. 후면 전체에 매직홀 메시 소재가 적용되어 얇고 가벼운 착용감에 공기 순환에도 용이하다. 얇지만 어두운 색상으로 비침 없이 편안하게 착용할 수 있다.

 

 

 

5월의 날씨는 대낮에는 초여름의 기온으로 25도를 웃돌며 약간의 더위가 느껴진다.

 

 

 

 

 

골프웨어가 불편하면 스윙이 불편해지고 그만큼 좋은 스코어를 기록하기 어렵다. 와이드앵글 W.ICE 남자 골프웨어를 착용하고 라운딩을 진행해보니 가볍고 부드러운 착용감에 뛰어난 신축성으로 모든 샷에 불편함 없이 온전히 플레이에 집중할 수 있어 만족스러웠다. 진한 네이비 컬러의 티셔츠에는 밝은 색상의 하의로 매치하면 깔끔하다.

 

 

 

5월의 대낮에 최고 기온은 28도까지 올라가며 땀이 조금씩 나기 시작한다. 전체가 흡습속건의 기능성 소재로 구성되어있어 바람이 잘 통하며 시원한 냉감을 내내 느낄 수 있다. 특히 팔 부분은 팔토시를 착용한 느낌으로 편안하면서도 자외선을 막아주며 약간의 찰랑거림이 더해져 바람이 불때 피부에 느껴지는 촉감이 매우 좋다.

 

 

 

가볍고 편안한 착용감에 냉감의 기능성이 더해지니 더운 날씨에서도 편안한 라운딩을 진행할 수 있었다. 두 개의 버디로 즐거움을 더할 수 있었던 것 또한 골프웨어에 따른 효과라 보여진다.

약간의 더위가 시작되는 5월 라운딩에서 종료 후에도 끈적거림 없이 쾌적해 옷을 갈아입어야겠다는 생각이 들지 않을 정도로 가을까지 만족스럽게 착용할 것으로 생각한다. 더위는 피하고 태닝도 걱정하지 않을 골프 웨어 티셔츠를 원하는 골프라면 와이드앵글 W.ICE가 좋은 선택이 되리라 생각된다.

※본 포스팅은 와이드앵글로부터 제품 및 소정의 원고료를 제공받아 작성함.

반응형




5월에 접어들며 본격적인 골프 라운딩 시즌이 돌아왔다. 20도를 웃도는 초여름의 날씨가 시작되다보니 덥고 햇빛도 강렬해 골프웨어에도 신경써야한다. 반팔과 반바지로 구성하면 바람을 잘 통하지만 자외선으로 인한 태닝과 피부 손상이 발생하고, 피부 보호를 위해 긴팔/긴바지로 구성하면 더위로 인해 고생하기도 한다.

와이드앵글에서 선보이고 있는 W.ICE 시리즈는 여름철 라운딩에서 골프웨어에 대한 고민을 해결해줄 수 있는 제품으로, 2021년 S/S 버전이 새롭게 출시되어 홍순상 프로가 모델로 활동하고 있다.

 

 

 

W.ICE 컬렉션 중 홍순상 프로의 HSS 이니셜이 디자인 포인트가 되는 투어 라인 티셔츠는 땀배출과 공기 순환 효과를 강화한 기능성 티셔츠다.

 

 

 

티셔츠 택에도 홍순상 프로의 사인이 부착되어있다. 티셔츠는 얇고 가벼운 폴리에스터, 폴리우레탄, 나일론 혼방 소재로, 네이비 컬러와 화이트 컬러 두 가지 색상으로 취향에 따라 선택할 수 있다.

 

 

 

 

카라넥이 구성되어 깔끔하고 단정한 느낌을 주며, 세 개의 단추가 구성되어있어 복장 규정이 있는 일부 골프장에서도 문제 없이 착용할 수 있다.

 

 

 

오른쪽 어깨와 왼쪽 팔 부분에 와이드앵글 로고가 부착되어 입체감을 더해주고 있다.

 

 

 

티셔츠 전면에 큼직한 이니셜 로고가 새겨져있어 포인트를 더해주며, 내부 택을 통해 소재와 세탁 방법 등을 확인할 수 있다.

 

 

 

초여름부터 가을까지 더운 날씨에 골프장에서 라운딩을 진행하려면 몸을 시원하게 해주는게 관건이다. 냉감과 피부 보호를 둘 다 챙기기 위해 반팔에 쿨토시를 착용하기도 하는데 팔토시가 잘 흘러내리는 편이다보니 꽤나 불편함이 있었다. 와이드앵글 W.ICE는 긴팔로 피부는 보호하고 냉감소재로 기능성까지 챙길 수 있다.

 

 

 

등판 전체가 매직홀 메시 소재로 구성되어 바람이 잘 통하며, 몸의 열과 땀을 빠르게 배출하고 식혀준다.

 

 

 

와이드앵글 W.ICE 2021년 S/S 시즌 남성 골프웨어는 독특한 이니셜 패턴에 냉감 기능성 소재로 무더운 한여름에도 피부 트러블이나 더위에 대한 걱정 없이 착용할 수 있으며, 상세한 라운딩 중 착용 후기는 다음편에 정리하고자 한다.

 

※본 포스팅은 브랜드측으로부터 제품 및 원고료를 제공받아 작성함.

반응형